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때 TV에서 엄청나게 선전하던..
애칭 "전지현 스킨폰" 입니다.
정식 모델명..
SCH-V890 , SPH-V8900 입니다.

최근에 싼값(?)에 풀려서 본인도 18개월짜리 KTF회선을 희생하면서
SKT로 옮겼습니다.

실제로 물건을 받아보니 조금 제 스타일은 아니었지만..
나름 깔끔함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그런데 무지막지한 결함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교품을 받았는데, 역시나 똑같은 증상이었습니다.

이 제품은 태생부터 고질적인 문제점이 있는 제품이었습니다.

일단 많은 분들이 지적하신 LCD의 크랙(깨짐)현상이 있습니다.

이건 제품 설계 자체가 다른 휴대폰은 액정위에 플라스틱 보호 커버가 한번 덧씌워진 구조인데반해

이제품은...
그 커버가 없이 겉에 보이는게 바로 LCD 자체가 보니까 조금만 충격을 주어도..
LCD가 깨지는 것 입니다.

사실 우리가 열심히 LCD보호 한다고 휴대폰 위에 액정필름을 붙이는데.
사실 이 액정필름은 실제 액정위에 붙여지는게 아니라 액정을 보호하고 있는 플라스틱커버위에
붙여지는 것이었습니다.

이 플라스틱 커버가 없다보니 액정이 바로 겉으로 들어나고 작은 충격에도 잘 깨지는 것입니다.

대신 액정 보호 플라스틱커버가 없다보니..
화질이 타기종에 비해 더 밝고, 선명합니다. 당연한거죠..
LCD나 TV위에 투명 아크릴판을 대고 TV나 LCD를 본다고 생각해 보세요


이 문제는..사실..
제품 설계나 특징이다보니 미리 주의사항을 적어 두지 않은 정도만..
삼성의 실수라지만..

본인이 당한건 고질적인 본체의 유격 문제 입니다.

아시다시피 이 스킨폰은 슬라이드 폰입니다.

반자동 슬라이드폰의 인기를 끈 일명 애슬이(e-170,e-1700)때부터..
반자동 슬라이드의 유격은 고질적인 문제이긴 했습니다.
(상판과 하판이 레일이나 스프링에 의존해 연결되어 있어서 상하판이 서로 아귀가 안맞아서
 틈이 벌어지고 그때문에 상하판이 서로 덜그덕 거리는 현상)

하지만 최근엔 그 노하우가 쌓였고.
여러가지 해법으로 그 유격을 없앴습니다.

스킨폰은 그유격을 없애는 방법으로..
하판을 크게 만들고 그위헤 상판을 얹는 방식(에버 KD370처럼)을 썼습니다.
그런데..
너무 밀착 시키자..
슬라이드가 뻑뻑해지고..
상판이 하판의 키패드옆에 라인을 긁는 현상이 발생했습니다.

그러자 고육지책으로....
이번에는 상판 왼쪽레일을 붕뜨게 해서..
일부로 유격을 만들었습니다. =_=
(다음 까페에 v890사용자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삼성에서 일부로 만든거 같습니다.)

덕분에 제 슬라이드폰은 키패드를 안긁지만 덜그덕 소리가 납니다. =_=

참고로 슬라이드를 연 상태에서는 유격이 없고 소리가 안납니다.
슬라이드를 닫은 상태에서..
왼쪽 부분을 누르면 소리가 납니다. (오른쪽은 전혀 소리 안남)

증거 자료 보시죠..




물론
제가 산 v890이 불량일수도 있습니다.
(이문제로 1번 교품을 받았으나 증상 똑같음)

하지만 까페에 가서 이야기를 들어보면..
2가지 분들만 있었습니다.

슬라이드가 뻑뻑하고, 키패드를 긁는 분들
저처럼 상하판 유격이 있는 분들..=_=


일단 판매자를 쪼아봤자..
계속 같은 물건(유격있는) 택배비만 아깝게 보내실거 같아서..

14일 기다렸다가..
삼성 as를 가서 정식으로 따질 예정입니다.
Posted by popboy
현재 개통 유지되고 있는 살아있는 회선

SKT용  9회선
1. IMB1000 - 스카이 위성 DMB폰
2. V9M - 모토로라 레이져2 (스퀘어드)
3. MS700 - 크레이져
4. IM-u110 - 스카이 쥬크박스폰
5. IM-u140 - 스카이 wide 위성 DMB폰
6. LG SH-130 - 3g+ 화상통화폰
7. sch-x430 - 애니콜 이건희 변기폰                  (일시정지)
8. MS700 - 크레이져
9. SCH-V890 - 전지현 스킨폰

KTF용 4회선
1. LG kv3600 - 싸이언 게임폰                            (일시정지)
2. EVER K150 - 에버 슬림 슬라이드                    (일시정지)
3. 큐리텔 PT-k1500 - 큐리텔 슬림 슬라이드
4. 애니콜 SPH-S4300 - mp3플레이어폰

LGT용  1회선
1. 캔유 701d - 캔디, 캔유 DMB


총 14회선 유지중

판매대기중 (공기계 박스풀셋)  , 회선 유지용 공기계     -
SKT - sch-w120 , 스타텍2004, sch-x430 , vk x100 , sd9220 , sch-s380
KTF - s3900 , k2300 , kd370, kp4500, tr2000, S130k
LGT - lp1950
Posted by popboy

사실..
외모 못지 않게 목소리가 어려 보인다는 이야기..많이 듣습니다.

집에 있을때 부동산이나 기타등등에서 전화오면.

제가 받으면..

학생 부모님 안계세요?
오늘 학교 안갔어요?

뭐 대충 이러면서..=_=
중고딩 목소리로 여깁니다.


뭐 어린 목소리 취급받는건 그냥저냥 괜찮은데..

자꾸...여자 같다고..누구냐고..그러는데는 살짝 스팀 받습니다.

대략 카드회사에 전화할때나..
이통사에 전화할때 그런 취급 받습니다.

그래서 본인 맞구요..저 남자맞아요 그러면..
보통은..

아~ 그러세요? 목소리가 여성스러우셔서요..
그러면서 웃으면서 넘어가려고 합니다.

뭐 그럭저럭 저도 넘어 가줍니다.


그런데..
오늘 살짝 스팀받는일이 있었습니다.

그저께 인터넷으로 이제 3개월이 넘은 v7800을 웹으로 일시정지 했습니다.
(아시다시피 KTF의 웹에서는 일시정지가 없고 분실정지가 일시정지를 대신합니다.)

그리고 오늘 밖에 일보고 집에 오면서..
그 회선을 해지했습니다.

해지하기 전에 직원에게 인터넷으로 분실정지 걸어놨다.
풀어주고 해지해달라 요청했습니다.
(예전에 몇번 당한적 있습니다. =_= 웹에서 정지해놓고 그냥 해지해서 기변안되게 분실락 걸린)

그런데 직원이..
단말기 가져오셨냐고 일련번호 입력해야하는데..
안가져오셨으면 지금 분실복구 못푸니까..

집에 가셔서 114로 전화해서..
분실락 풀어 달라고 요청하랍니다.


집에 와서..
114로 전화해서 이야기 했습니다.
그저께 웹에서 일시정지(분실정지)걸고..
오늘 외출했다가 그 회선을 해지헀다.

그 기계가 분실락 걸려있으니 복구해달라

그러니까 제 개인정보 물어보더군요..(당연한거죠)

이름
전화번호(해지한)
휴대폰모델명,일련번호 등 불러 줬습니다.

그랬더니..대쯤..
본인이 맞냐고 묻습니다.

여자분이 아니냐고 묻습니다. =_=
ㅎㅎ..살짝 웃어주면서 본인 맞다고 하니까..
못믿겠다고, 처리 못해주겠다고
신분증 fax로 보내랍니다.

나참..어이가 없어서..
뭐소리냐..
본인이 의심스러우면..
자동이체 계좌번호나 요금 청구 주소지, 집전화번호 등으로..
본인 확인 여부는 더 자세히 확인할수 있는거 아느냐?

지금 가정집인데 팩스가 어디있느냐..
그리고 전화로 본인확인 후 분실복구 해줄수 있는데..
상담원 마음대로 의심하고 못해주겠다는게 말이 되냐?

그러니까..
자기는 의심이 나서 못해주겠답니다.
여자가 맞지 않냐고 계속 그럽니다.

나참..=_=
실갱이 해야 어이없으니까..제가 한발 물러섰습니다.
그러면 신분증 e-mail로 보내줄테니..e-mail 주소 불러라..
했더니...
신분증은 팩스로만 받는 답니다. 나참..한마디 더 해주고 엎어 주려는데..

상급자게에 확인좀 하고 다시 연락 주겠다고 피합니다. =_=
그러라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연락받을수 있는 휴대폰 번호 물어 보더군요 5~10분안에 연락드리겠다고..

그런데
5분후..저희집으로 전화 왔습니다.

제가 받았죠. 저를 찾더군요
아까 통화했던 나라고, 본인이라고 하니까..
아까 자기가 전화번호 잘못 받아 적은거 같다고..
그번호로 통화 안되서 이리 전화했다고 하더군요..

ㅎㅎㅎ..딱 통밥 나옵니다. 어디서 뻥을..
상담 하루이틀 하는 사람도 아니고 전화번호 잘못 적었다구요? ㅋㅋ
의심되니까 조회해서 집전화 번호 확인하고 집으로 전화한거지요..
그러더니 확인하는데 시간이 좀더 걸린다면서..
다시 연락 드리겠다고 합니다.
(아니 그말 하려고 전화한거야? 역시 내 예상대로 의심되니까 확인전화헀구만..)

5분쯤후에..
전화와서는...
죄송하다고 바로 처리해드리겠다고 하면서.
나머지 정보(집주소,자동이체,후대폰모델명,일련번호) 묻더군요..

그러면서..
요즘 지인들이 휴대폰 주워서 쓰시는 분들이 많이 사례가 보고되서..
까칠하게 대해드렸다고..

죄송하다고 하면서..
아까와 180도 다른 목소리로 나긋나긋 mode로 받더군요..

그러면서 바로 복구해주고..
기변 가능한지도 test해준다고 알아서 해주고..ㅎㅎ
=_=


결론은..
제 목소리가 그렇게 여성적인가요?  -_-;;

상담원이 의심하고 까칠mode로 전화받게 할 정도로..

진짜 나중에 전화와서도..
신분증 보내라고 했으면..
바로 엎었을겁니다. 이름도 적어 놨는데..

잊지 않겠다. "김현정 상담원"

쳇~

Posted by popboy